귀정사 실상사 선덕사 (사)한생명 실상사작은학교 인드라망생협 우리옷인드라망
자동로그인
 
최근게시물
2564(2020)년 5월 회계보…
[177호]인드라망 소식지 …
[176호]인드라망 소식지 …
2564(2020)년 4월 회계보…
2564(2020)년 3월 회계보…
[175호]인드라망 소식지 …
2020 (불기2564)년 부처…

인드라망 칼럼

게시물 204건
[삶과인드라망]사육동물의 대량 매몰과 쌀 한 톨
사육동물의 대량 매몰과 쌀 한 톨   남쪽 지방에서 시작해 방역당국의 막대한 살처분과 더불어 한풀 꺾였다고 생각되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의 발생이 다시 충청도와 경기도에서 보고되고 있어 여전히 진행 중이다. 이미 국내 AI 소동으로 한 달 만에 380만 마리의 닭과 오리가 매몰되었고, 매몰에 따른 …
2014-02-28
[삶과인드라망]오늘 하루
오늘 하루 초하루 기도에 함께하기 위해 모이신 보살님들이 법당 한쪽에 놓아 둔 것을 보고 수군거린다. “저게 뭐지?” “관 같은데.” 다른 보살님이 나선다. 에이, 말도 안 돼. 재수 없게 누가 관을 법당에 놓겠어.  그것은 얼마 전에 진행된 불교대학 수련회 프로그램 중 하나였던 입관체험을 하기위해 …
2014-02-04
[삶과 인드라망]가을걷이
가을걷이   나는 어제 콩을 타작하였다. 지난 5월에 콩을 심어 10월 말에 수확하여 마르기를 기다렸다가 어제 탈곡을 한 것이다. 심은 면적에 비해 수확 양은 신통치 않았다. 80㎏ 이상이 나올 만한 면적에 심었으나 고작 50여㎏에 불과해서 된장 담을 메주를 쑤기에도 부족한 양이다. 콩은 대표적인 두과식물로 …
2013-11-29
[삶과 인드라망]밀양주민들의 삶터는 지켜져야 합니다.
밀양주민들의 삶터는 지켜져야 합니다.   밀양 송전탑 예정지 사람들에게 지난 8년 동안은 마을이 갈라지고 사람이 죽거나 다치고 앞날마저 막막한 싸움의 연속이었습니다. 속사정과 살림살이를 훤히 알 정도로 오래도록 함께 살아온 사람들이 이편저편으로 나눠져서 싸운다면 얼마나 괴롭겠습니까? 평생을 손톱이…
2013-10-31
[삶과 인드라망]생명의 에너지, 죽음의 에너지
생명의 에너지, 죽음의 에너지 후쿠시마 원전사고가 발생한 지 2년 6개월이 지났지만 아직 사태는 수습되지 않고 있다. 여전히 방사능 물질들이 공기 중으로, 그리고 태평양으로 누출되고 있다. 이러한 방사능 누출은 앞으로 얼마나 지속될지 아무도 예측하지 못하고 있으나 적어도 수십 년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
2013-10-07
[삶과 인드라망]그 여름날의 기억
그 여름날의 기억   복숭아 익는 달콤한 향기가 바람결에 실려 오는 여름날. 그날 아침 산책길은 며칠 가지 못했던 배 밭이 있는 농로(農路)쪽 길로 접어들었다. 산마을 쪽으로 방향을 틀어 조금 올라가다 보면 논 가운데 제법 넓은 배 밭이 있고 배 밭을 지나고 나면 논둑에 꿀풀들이 무리지어 보랏빛 꽃을 피우…
2013-09-11
[삶과 인드라망]국정원의 선거 개입과 민주주의의 위기
국정원의 선거 개입과 민주주의의 위기   국정원의 선거 개입으로 나라가 시끄럽다. 이는 국기문란 행위이기도 하지만, 무엇보다도 그동안 한국 시민사회가 피를 흘려 쟁취한 민주주의를 군사 독재 이전의 상태로 퇴행시키는 폭거다. 6월 항쟁 이후 한국 사회는 국정원이 이제 국가 안보, 대 테러 작전, 첨단 기술…
2013-09-11
[삶과 인드라망]우리도 부처님처럼
우리도 부처님처럼.     천상천하 유아독존, 삼계개고 아당안지(天上天下 唯我獨尊 三界皆苦 我當安之) 온 우주를 통틀어 생명이 가장 존귀하니 내 이제 저들을 고통에서 건져 행복하게 하리 천지를 진동시킨 붓다의 이 한마디 간절히 두 손 모아 가슴에 새깁니다.   치우침 없이 바라보…
2013-09-11
[삶과 인드라망]소방관의 기도
소방관의 기도   제가 부름을 받을 때는 신이시여 아무리 강렬한 화염 속에서도 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힘을 주소서   너무 늦기 전에 어린아이를 감싸 안을 수 있게 하시고 공포에 떨고 있는 노인을 구하게 하소서,,.   당신의 귀를 주시어 가냘픈 구조의 외침까지도 들을 수 있게 …
2013-09-11
[삶과 인드라망] 전쟁 없는 한반도, 평화협정 체결로 시작하자
전쟁 없는 한반도, 평화협정 체결로 시작하자     2013년 7월 27일은 한반도에 정전협정이 맺어진 지 60년이 되는 날이다. 종전도 아니고 정전 상태에서 60년을 지낸다는 건 그 만큼의 아픔과 질곡이 우리 삶으로 남아 있다는 것이다. 남북 관계 개선의 시금석인 개성공단 폐쇄까지…
2013-05-01
[삶과 인드라망] 원자력 발전, 과학, 그리고 우리의 삶
원자력 발전, 과학, 그리고 우리의 삶.    요즘 일본의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 사건 이후로 원전에 대한 의식이 국제적으로 새삼 높아졌다. 구 소련의 체르노빌 원자력발전소 사건으로 인한 자연계와 지구 생태에 미친 막대한 피해, 그리고 주변에 살고 있던 사람들에 대한 폐해가 소련 당국의 철저한 통…
2013-04-01
[삶과 인드라망] 늙은 농부의 봄맞이
  늙은 농부의 봄맞이     입춘, 설이 지나고 내일 모레가 우수다. 요즈음 심각한 기후 변화와 세계적인 경제위기, 중국과의 FTA 준비, 새 정부 출범, 한반도를 둘러싸고 있는 여러 정황들이 불안하기 그지없다. 특히 기후 변화가 예사롭지 않다. 폭한, 폭설, 폭우 등 올 겨울 날씨가 상상하…
2013-03-13
[삶과 인드라망] ‘움직이는 균형점’을 확인한 선거가 되었길 …
  삶과 인드라망 - ‘움직이는 균형점’을 확인한 선거가 되었길 기원하면서     1   한 번의 큰 물결이 지나갔습니다. 어떤 분들은 기대감을 가졌고, 어떤 분들은 애석해하고 있습니다. 너무 큰 자만과 너무 큰 절망감으로 가지 않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마음을 잘 여미어야 할 때인 것 같습니…
2013-03-13
[삶과 인드라망] 협동조합의 인문학, 왜 마음인가?
협동조합의 인문학, 왜 마음인가?       인드라망 가족 여러분, 오랜만입니다. 우리 동네 삼거리가 노란 단풍잎으로 예쁘게 포장이 되고 있군요. 아마 여러분께서 이 글을 보실 때 쯤이면 겨울이 깊어가고 있을 것 같네요. 요즘 제가 살고 있는 전북 지역에서도 협동조합에 대한 관심이 아주 높습니…
2013-03-13
[삶과 인드라망] 독일의 반핵 평화운동과 신재생에너지
* 소식지에 지면 관계상 다 실리지 못했던 원고 전문을 게재합니다.   삶과 인드라망  불교의 관점에서 본 독일의 반핵 평화운동과 신재생에너지      2011년 3월 11일, 동일본대지진으로 인해 후쿠시마 핵발전소가 대참사를 일으키면서 핵의 치명적 위험성이 널리 알려지자 대중…
2012-10-2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