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정사 실상사 선덕사 (사)한생명 실상사작은학교 인드라망생협 우리옷인드라망
자동로그인
조계종 자성과 쇄신 결사 바로가기
 
최근게시물
[156호] 인드라망 소식지…
2562(2018)년 8월 회계보…
2562(2018)년 7월 회계보…
2562(2018)년 6월 회계보…
2562(2018)년 5월 회계보…
[155호] 인드라망 20주년…
[155호] 인드라망 20주년…

인드라망 주요소식

   
  2018년 정기총회 구슬님들과 '무지개빛 공동체'를 만…
  글쓴이 : 인드라망     날짜 : 18-01-29 17:13     조회 : 600    

올해는 총회 전체를 "대화마당" 형식으로 진행했습니다.
인드라망 20살 청년을 맞으며 이번 총회 주제를 <인드라망 세상과 연결하기>로 정했습니다.
“20년 동안 인드라망이 잘한 일“ ”생명평화 세상을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과 인드라망에 기대 하는 바“란 물음을 갖고 오신분들과 지혜를 나누는 자리를 가졌습니다.대화마당에서 모아진 의견들은 앞으로 인드라망이 나아갈 길을 모색하는데 잘 반영되도록 하겠습니다.

인드라망 공식 밴드 "이정도"를 소개합니다.
팔정도의 정명과 정념의 이름으로 활동하고 계시고 아직 구성원이 두명밖에 안되어 이정도 입니다. 나머지 정견·정사유·정어·정업·정정진·정정 여섯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번 여는공연은 인드라망 이삼십대 활동가들의 노래로 시작했습니다.
곡명은 <달팽이 노래> "꽃과 새와 바람과 나무 풀잎에 이슬까지 다 만날거야~"
앵콜곡으로는 작사: 도법스님, 작곡: 김태준의 [본래붓다] 이 이어졌습니다.
"오오오~그리워라 그대이름 본래붓다~"


본격적으로 대화마당이 시작되고 구슬님 한분한분이 생명평화 세상을 만들기 위한 지혜를 모았습니다.

질문1. “20년 동안 인드라망이 잘한 일“
● 마을공동체 운동 : 15 / 작은학교 : 12 / 인드라망생협 : 9 / 심심학교 : 7 / 귀농학교 : 6 / 소식지 : 5 / 교육도량불사 : 4 / 실상사농장 : 4 / 한생명 : 4 / 생명평화대학 : 3
● 2표 : 그물코카페, 세월호천일기도, 지리산살리기운동, 집중명상, 총회
● 1표 : 4‧16청년희망순례, 귀정사, 대중공사, 동안거, 마을장터, 불교대학, 사회연대쉼터,생명평화 사상, 실상사재가학림, 여성농업인센터, 요가수업, 우리쌀지키기100일걷기,지리산발전소, 지리산 어린이 계절학교, 포교사단복 판매, 핵 없는 한반도를 위한 활동, 뜻을 가지고 활동 펼치는 것, 소리 나는 인드라망 만들자!


비록 오시진 못했지만 댓글, 우편 등 서면으로 위임 해주신 180분의 응원메세지!


올해 인드라망인 상은 8년동안 한달에 한번 소식지발송과 활동가들에게 맛있는 공양을 해주신 자원활동 보살님들께 전달되었습니다.
정성깃든 선물은 이영희구슬님이 만들어주셨어요^^


앞으로 인드라망에서 함께 하고싶은 활동 또는 집중해서 했으면 하는 사업에 이름을 써서 스티커 붙이기를 했어요
만개구슬을 연결하자, 마을공동체 원탁회의, 20주년 한마당, 공동체경제모임, 생명평화학교, 인드라망소식지
'만개구슬사업'에 가장 많은 이름이 붙여졌어요! 아자! 인드라망 구슬로 많이 꿰어주세요 ^^

 도법스님의 마무리 말씀
"우리 자신에 대해 일반적인 사회 현상, 이런 기준을 가지고 우리를 바라보는데 깊이 젖어있다. 이게 조금 아쉬운 생각이 들었다. 물론 회원이 얼마나 증가했느냐? 회원이 얼마나 늘었나? 경제 소득을 얼마나 끌어올렸느냐가 현실적으로 필요하고 중요하기도 하지만 그런 것이 우리를 재는 중요한 척도가 될 수 없다는 이야기입니다.
오히려 우리가 평가할 것은 공동체적 능력 얼마나 커졌나? 개인적으로 주체적, 창조적, 공동체적으로 삶을 살아갈 실력과 역량이 얼마나 커졌나? 공동체적 관점에서 이런 것이 얼마나 탄탄하게, 안정적 토대가 구축되고 발전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나? 이런 게 중요한 척도가 되어야 합니다. 이걸 기준으로 보면 대한민국 어디에 내놔도 자랑스러운 부분들이 많습니다.
우리 구성원들이 주체적으로 또 뭔가 자발적, 창조적, 공동체적으로 삶을 바라보는 안목이라든가 그런 삶을 자기 삶으로 살아내겠다 라는 이런 태도가 얼마나 성장하고 있는지. 또 공동체 안에서는 그런 태도가 발전적으로 자리 잡혀가는지 이런 걸로 우리 자신을 보게 되면 전혀 다른 평가가 된다고 봅니다. 그런 것을 다시 한 번 정리하면 좋겠다는 생각 들었습니다."

총회를 마무리 하면서 인드라망 20년을 맞이하며 실상사가 잘 되기 위하여 인드라망인들(회원, 활동가들)이 2018년 ‘실상사 방문의 해’로 힘을 모으자. 마음이 모아졌습니다..
더불어 11월 10일(토)-11일(일) 은 실상사에서 인드라망 20주년 한마당이 있습니다